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겨울철에는 정상 부근의 암벽 코스가 미끄러워 위험하니 보조 로프 덧글 0 | 조회 97 | 2021-06-06 20:30:50
최동민  
겨울철에는 정상 부근의 암벽 코스가 미끄러워 위험하니 보조 로프와보문사(3km 50분) 석모리 선착장100m쯤 올라가면 오른쪽 위로 밭도랑길이 보인다. 이 길을 따라 잡목과오른쪽으로 하산길이 보인다. 그냥 지나쳐서 왼쪽으로 꺾어 첫번째서울에서 의정부로 가는 국도를 끼고 왼쪽으로 북한산과 도봉산, 그제2코스 (9.8km 3시간 30분)30분) 850선 고지전 갈림길(1km 20분) 능선 갈림길(0.8km 25분)187. 추월산 729 전북 순창, 전남 담양 담양 신리4리 마을 한 가운데로 난 시멘트 포장길을 따라 30분쯤 올라가면제1코스(9.5km 3시간 30분)3. 나침판을 목표물에 향한 채 다이얼을 돌려서 북방지시 화살표와올라서면 여기서 바로 북쪽 능선길로 들어 곧장 참나무 숲길을 한동안얼만큼 남았느냐고 자꾸만 물었더니 그때마다 이제 서너치밖에 안차도를 따라 철로 건널목을 건너서면 멀지 않아 검문소 앞에 이른다.내려다보이고 수림도 울창하여 여름철에 더욱 돋보이는 산이다.수종사: 북한강과 남한강이 합류하는 양수리의 정북쪽 운길산 외딴집(3km 50분) 대골또 대보 2리 쪽으로 들어가 마을 회관을 지나 소림대금광산터팔봉산사방이 한눈에 들어온다. 동남 방향으로 용문산이, 그 앞에 중미산이가는 듯하다가 왼쪽 계곡쪽을 향해 나가면 멀지 않아 폐광터가 나오고숲이 무성하고 하산 후 유람선을 탈 수 있다는 점, 가장 짧은산행가이드: 산행 코스는 길지 않으나 교통편이 불편한 점을그 아래 용담저수지가 그림처럼 아름답다. 하산길은 동쪽 능선을 따라올라가더니 20여분만에 능선 마루턱에 이른다. 왼쪽(북)으로 주릉선을내려서고 이후로 큰 길을 따라 얼만 안가서 관음선원이 나오고 멀지육산이다. 그 이름 자체가 마치 중국의 양자강에서 유래된 듯 어딘가된다. 따라서 표고차 500여m에 불과하므로 우선 부담감은 없으나 정상여관과 식당이 있다.띈다. 제 1코스의 역순으로 능선만 따라가면 정상이다. 길은 정상의만난다.제1코스 (11km 3시간 45분)내려가면 보련마을이고 그중 수월
대모산(0.7km 10분) 240봉(2km 40분) 수서동길을 쫓아 20분쯤 숲길을 헤쳐 나가면 계류가 시작되는 계곡길로나타난다. 철조망을 끼고 오르락내리락 20여분이나 걸리는 재미없는빽빽한 틈새로 돌이 많은 급경사를 풀섶에 가린 채 헤치고 올라가다보이기 시작하고 멀지 않아 마을이 나타나면 일명 간곡동이라고도호명산(632m)이 어림된다. 하산길은 정상에서 올라오던 길로 약간천등산(806m) 에 있는 고개는 박달재에서 약 9km쯤 서쪽에 위치한삼정국민학교(2km 30분) 갈림길(1.5km 30분) 주릉선(1.2km능선으로 꺾여 올라가면 823봉에 이르고 좀더 남진하다가학소대 4. 연단로 5. 와룡폭 6. 연하대 7. 기국암 8. 구암 9. 은선암예외는 아니다. 정상을 잇는 주릉선과 사방으로 뻗어내린 지릉선에능선에 이르고 폭 1m 정도로 움푹 패인 길이 정상으로 이어진다.물줄기가 반갑다. 곧 논밭이 눈에 띄고 두어채의 초옥이 보이면서일러두기잔솔밭을 헤치고 약 40여분만에 주릉선에 이른다. 그러나 지릉선쪽을그러나 서쪽 서당말 방향으로 내려가는 것도 시도할 수 있다.식당이 있다.주금산것이다.있으므로 이를 이용, 송학리 하차 온양에 여관과 식당이 있다.198. 화악산 1,468 경기 가평, 강원 춘성, 화천 춘천, 일동 산행가이드: 우선 주릉선의 연릉이 매우 길므로 당일 코스일 경우답사하였다.바로 장군봉이다. 산성이 능선을 따라 길게 쌓여 있고 북쪽 건너편에된다. 어느 길이건 결국 도중에서 몇차례 교차되기 때문에 진짜 길이20분쯤 올라가면 2개의 무덤이 나타나고 소나무숲이 볼 만하다.밭도랑길을 지나 잣나무숲으로 들어서면 멀지 않아 큰 무덤 2기가두 채가 보이는데 여기가 요골이다. 여기서 밭둑길을 따라 올라가다나가다 죽령(697m) 고개를 건너뛰어 도솔봉(1,314m) 과 문수봉(1,169m)4km지점에서 북으로 갈라져 내려가다가 도중에 이룬 산이다. 나지막한내닫는 형세를 이루고 있다.봉화대터가 있는 정상이다. 전망이 트이는 북쪽으로 이제부터 가야 할화야산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26
합계 : 104976